어린이 사망 이케아 서랍장 외 리콜 명단 공개!

어린이 사망 이케아 서랍장 외 27개 제품!

어린이들이 세상에서 가장 안전해야 할 공간은 바로 집이 아닐까요? 그런데 집에 있는 가구로 인해 사망사고가 수차례 발생한다면 그건 분명 큰 문제가 있는 거겠죠.

어린이 사망 이케아 서랍장이 그 논란의 주인공인데요. 미국에서 이케아의 말름 서랍장이 앞으로 넘어지면서 어린이가 숨지는 사고가 잇따르자 북미 지역은 판매를 중단했다고 합니다.

이케아 매장
이케아 매장

하지만, 왜인지 우리나라를 포함해서 다른 나라에서는 계속 판매가 되어 왔었죠. 우리나라 아이들은 얌전해서 서랍장에 매달리지 않는 걸까요?

제품도 문제지만 소비자를 우습게 보고 기만하는 이케아의 행태가 더 기분 나쁜 게 사실입니다.

 

그나마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리콜 결정이 내려진 게 다행이라고 생각해야 할까요?

이번에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국내 매출 기준 상위 11개 브랜드의 서랍장의 안전성 조사를 했다고 합니다. 어린이 사망 사건이 발생한 이케아 서랍장 외에도 7개 업체의 27개 제품이 예비안전기준에 부적합하다는 판단을 내리고 리콜 권고를 내렸다고 합니다.

어린이 사망 이케아 서랍장 리콜 조치
어린이 사망 이케아 서랍장 리콜 조치

국가기술표준원은 문제가 된 제품들이 5세 어린이 평균 몸무게인 23㎏에서 파손되거나 전도됐다고 하는데요. 이 중 7개 제품은 서랍만 모두 열어도 앞으로 넘어졌다고 합니다. 정말 심각한 것 같습니다.

27개 제품 중 15개는 이케아의 제품이고 나머지 12개는 에넥스, 우아미, 에몬스, 장인가구, 보루네오, 일룸 등 국내 브랜드 제품으로 공개되어 있습니다. 27개 제품은 제품안전정보센터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제품안전정보센터 링크)

리콜 권고를 받은 업체는 해당 제품을 유통 매장에서 즉시 판매 중지하고 수거해야 하는데요. 이미 판매된 제품에 대해서는 수리나 교환, 환불 등을 해줘야 한다고 하니 해당 제품을 구매하신 분들은 꼭 조치를 받으시길 바랍니다. 만에 하나 어린이 사망 이케아 서랍장의 비극이 일어나면 안 되니까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