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서비스

보험사업에 있어서는 본래 보험자체를 상품으로서 인식하는 견해가 있어던 것은 아니었습니다. 마케팅의 개념이 도입되면서 잠재수요를 어떻게 해서 현재화시키며 고객의 요망에 어떻게 부응할 것인가 하는 점에 대한 고찰이 활발해졌습니다. 거기에서 보험의 모집은 위험부담 내지 위험보장이라는 서비스의 판매라고 인식하게 되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