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경과보험료 준비금

개개의 보험계약의 보험기간은 통상 2개사업연도 이상에 걸치게 되는 경우가 일반적입니다. 따라서 보험자는 연 1회의 결산시에 그 연도 중의 수입보험료의 전부를 이익으로 간주할 수는 없는 것입니다. 그리고 보험료 가운데 차기로 이월하는 미경과분을 준비금으로 적립해둘 필요가 있는데, 이 준비금을 미경과보험료 준비금 이라고 합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