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도1호선 전남 장성 전북 정읍 4차로 확장 개통

예전에 전국에 출장을 다녀보면 경상도 지역에 비해 전라도 지역이 도로 여건이 좀 좋지 못하다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강원도는 예전보다 도로 상황이 많이 좋아져서 불편한 것을 거의 못 느꼈고요. ^^

도로가 잘 정비돼야 물자와 사람의 이동이 원활해지고, 그에 따라서 지역이 발전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이번에 전남과 전북 지역을 연결하는 국도1호선 전남 장성 ∼ 전북 정읍 21.3㎞ 구간이 기존 2차로에서 4차로로 신설돼 7일 개통한다고 합니다.

국도1호선 전남 장성 전북 정읍
▲ 국도1호선 전남 장성 전북 정읍 확장 개통

이번 개통으로 국도1호선 남한지역 목포부터 파주까지 전 노선이 4차로 이상으로 운행할 수 있게 됐다고 하는데요. 지역의 균형적 발전이라는 거창한 명분을 갖다 붙이지 않더라도, 여행하기도 편해지고 전라남도와 전라북도를 오가는 주민의 삶의 질 자체가 올라가겠죠. ^^

 

이번에 개통하는 국도1호선 전남 장성 전북 정읍 구간은 2005년 12월 착공해 11년 만에 완공된 것으로, 무려 2천534억원이나 투입이 됐다고 합니다. 비용은 많이 들어갔지만, 2개 차로가 늘어난 덕분에 통행시간이 획기적으로 줄어들었는데요. 기존 41분에서 16분으로 무려 25분이나 줄어들게 된다고 합니다. 저는 도로 위에서 차가 막혀 시간을 허비하는 것보다 아까운 게 없던데, 그런 면에서 정말 환영할 만하네요. ^^

국도1호선 전남 장성 전북 정읍 신설도로
▲ 국도1호선 전남 장성 전북 정읍 구간도

게다가 국도1호선 전남 장성 전북 정읍 구간은 겨울철 교통체증이 심한 호남고속도로의 통행량을 분산시킬 수 있어 더욱 효용성이 높은데요.

올해 여름 휴가는 사람이 붐비는 동해안보다 내장산, 백양사 같은 전라도 지방으로 한번 계획해 볼까 고민되네요. 출장 다녀본 경험에 의하면 전라도 음식이 참 맛있기도 하고요. ㅋㅋㅋ 국도1호선 신설도로를 달려보고 싶기도 하네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